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돌봄 문화재 경기도 문화재에 대한 다양 정보를 시별 / 종별 구분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오산금암리지석묘군 (烏山錦岩里支石墓群)

소재지 오산시 금암동 산53 지자체오산시 종별경기도 기념물 제112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링크드인
  • <
    /li>

경기도 기념물 제112호이다. 지정(등록)일은 1987년 2월 12일이고 관리주체는 오산시이다.

   

지석묘는 청동기시대의 대표적인 무덤으로 고인돌이라고도 부르며, 주로 경제력이 있거나 정치권력을 가진 지배층의 무덤으로 알려져 있다.(문화재청)

   

금암동은 예부터 잘생긴 바위가 많아 금바위 마을로 불려왔다.

지석묘군은 1988년 화성문화원과 한양대 최호림 박사팀에 의해 조사 보고된 것으로 금암동 일대의 지석묘 9기가 기념물로 지정됐다. (오산시청)

   

금암동의 지석묘군은 종래 1기식이 아닌 지석묘군으로서는 한수 이남에서 최초로 발견된 것으로 청동기 시대의 거주집단 규모,

거주지역 풍속도 등 선사시대의 생활상을 연구할 수 있는 문화사적 가치가 지대한 지석묘군이다. (오산시청)

   

   

우리나라의 고인돌은 4개의 받침돌을 세워 돌방을 만들고 그 위에 거대하고 평평한 덮개돌을 올려 놓은 탁자식과,

 땅 속에 돌방을 만들고 작은 받침돌을 세운 뒤 그 위에 덮개돌을 올린 바둑판식으로 구분된다.(문화재청)

   

경기도 오산시 금암동에 위치한 9기의 바둑판식 고인돌이며, 덮개돌은 땅 위에 드러나 있지만 하부구조는 흙속에 묻혀 있어 자세하게 알 수 없다.(문화재청)

지석묘군은 금암동 일대의 구릉지와 논에 위치하고 있는데, 상석의 크기는 장축 190~600cm에 이르며 대체로 타원형이다.

석질은 화강암이며, 장축의 방향은 남북방향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오산시청)

   

덮개돌의 윗면에 수직으로 파인 알구멍<성혈(性穴)>이 있는 고인돌(2호 고인돌)이 있는데, 구멍의 파인 모양으로 보아 쇠붙이를 이용하여 만들어진 것 같다.

알구멍은 풍년을 빌거나 자식 낳기를 기원하는 의미에서 만들었다고 하지만 정확하게는 알려져 있지 않다. (문화재청)

   

   

◈ 자료출처    

 

1. 문화재청

2. 오산시청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링크드인